샤오미, 동아시아 지역 총괄매니저 스티븐 왕 임명
상태바
샤오미, 동아시아 지역 총괄매니저 스티븐 왕 임명
  • 여용준 기자
  • 승인 2019.08.14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샤오미가 한국 시장의 기반을 다지기 위해 동아시아 지역 총괄매니저로 스티븐 왕을 선임했다. 스티븐은 20일 샤오미가 한국에서는 최초로 진행하는 에코시스템 신제품 발표 현장에서 처음으로 언론과 만나 소통할 예정이다.

14일 샤오미에 따르면 왕은 샤오미에서 신규시장 확장을 담당하는 마케팅 팀을 이끈바 있다. 샤오미 입사 전에는 원플러스(OnePlus) 글로벌 창립 팀의 핵심 멤버로 20개 이상의 국가에서 브랜드를 출시하고 미국과 유럽의 세일즈를 관리했다. 이후 CEO의 특별 보좌관으로 활동하며 인도에서의 운영을 지휘했다. 

샤오미는 지난달부터 레드미노트7를 비롯한 핵심 제품들을 한국에 출시하고 있다.

또 7일에는 샤오미와 삼성전자는 중국 베이징에서 6400만 화소 카메라 센서를 공동으로 공개한 바 있다. 해당 센서는 샤오미의 레드미 제품에 최초로 장착될 예정이다. 또한 시장에서 가장 높은 픽셀 수와 해상도가 특징인 최초의 1억800만 화소 카메라 센서의 출시도 함께 발표했다.

지난달 27일 샤오미는 국내의 샤오미 팬들인 Mi 팬을 만나 한국 시장에 적합한 제품과 A/S를 비롯해 샤오미의 한국 진출에 대한 피드백을 받는 자리를 가진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