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신인류 프로젝트' 가동…젊은 세대와 소통 강화
상태바
신한카드, '신인류 프로젝트' 가동…젊은 세대와 소통 강화
  • 유제원 기자
  • 승인 2019.08.14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신한카드는 젊은 세대와 소통을 강화하고 인플루언서 중심의 마케팅 패러다임에 대응하고자 '신인류 프로젝트'를 시작한다고 14일 밝혔다.  …

신인류는 '신한카드 인플루언서&유튜버 육성 프로그램'의 약자로, 이 프로그램의 모집 대상이자 영상 콘텐츠에 친숙한 밀레니얼 세대를 지칭한다.

신한카드는 대학생 크리에이터 30명을 선발해 신인류 프로젝트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들은 3개월간 영상 제작 실무와 유튜브 생태계 등을 배우고서 신한카드와 협업해 신한페이판(PayFAN), 을지로 3가 프로젝트 등 신한카드와 관련한 다양한 콘텐츠를 제작한다.

이들의 콘텐츠는 신한카드 공식 유튜브 채널에 게시된다. 신한카드는 프로젝트 참여자들에게 영상 제작비를 지원하고 월별 우수 팀엔 상금도 준다.

프로젝트가 끝난 후에도 신한카드 디지털 서포터즈 역할을 부여해 참여자들과 지속해서 관계를 유지할 계획이다.

신한카드의 공식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는 약 19만명으로, 국내 카드사 중 최대 규모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신인류 프로젝트는 신선한 아이디어가 넘치는 대학생들과 함께 창의적인 콘텐츠를 만드는데 그치지 않고 이들이 크리에이터로 성장할 수 있는 학습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젝트로, 참여자들이 디지털 시대에 맞는 꿈을 이루어가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