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SUV 코란도 가솔린 모델 출시 2256만원부터
상태바
쌍용차, SUV 코란도 가솔린 모델 출시 2256만원부터
  • 방기열 기자
  • 승인 2019.08.13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쌍용자동차]
[사진=쌍용자동차]

[이뉴스투데이 방기열 기자] 쌍용자동차가 코란도 터보 가솔린 모델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쌍용차가 공개한 코란도 터보 가솔린은 최고출력 170마력, 최대토크 28.6kg·m의 1.5ℓ 터보 가솔린 엔진(e-XGDi150T)을 사용했다. 또한 혼잡통행료와 공영∙공항주차장 이용료 50~60% 감면 혜택까지 확보했다.

사용자 친화적 설계를 통해 인간공학디자인상(EDA) 그랑프리를 수상한 코란도는 디럭스급 유모차를 넉넉하게 실을 수 있는 동급 최대 551ℓ(VDA213 기준) 적재공간, 동급 최장 앞뒤좌석 간격으로 여유 로운 실내공간을 갖춰 자녀가 있는 가족의 패밀리카로 탁월하다.

또한 고속도로는 물론 일반 국도에서도 동작하는 인텔리전트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IACC)을 비롯해 다양한 주행정보를 화려한 그래픽으로 표현해 주는 디지털 인터페이스 블레이즈 콕핏(Blaze Cockpit)을 사용했다.

한편 판매가격은 C3 2256만원, C5 2350만원, C5 프라임 2435만원, C5 플러스 2570만원, C7 2755만원으로 디젤모델 대비 최대 193만원 저렴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