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평생학습관, 성인문해교육 시화전 최우수상
상태바
인천평생학습관, 성인문해교육 시화전 최우수상
  • 신윤철 기자
  • 승인 2019.08.13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신윤철 기자] 인천평생학습관은 초등학력인정 문해교실의 윤천순 학습자(여, 67세)가 교육부 산하 국가평생교육진흥원에서 주최한 ‘2019 전국 성인문해교육 시화전’에서 대회 최고상인 최우수상(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올해 전국 성인문해교육 시화전에서는 ‘문해교육 참여를 통한 세상과의 소통과 포용’이라는 테마로 총 122작품이 선정됐다.

윤천순 학습자의 수상작 ‘연애편지’는 한글을 몰라 읽지도 못한 첫사랑 남편에게 받은 편지의 답장을 60세가 넘어 보낼 수 있게 된 사연을 ‘연애편지’라는 참신한 소재를 통해 감동적으로 표현했다.

그 편지 안에는 글 모르는 서러움과 홀로된 외로움, 그리고 변하지 않는 남편에 대한 사랑과 그리움이 오롯이 담겨 있어 많은 이들의 마음을 울렸다.

윤천순 학습자의 시 ‘연애편지’는 9월 4일부터 3일간 세종문화회관에서 진행되는 ‘제8회 전국 성인문해교육 시화전’에서 감상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