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방탄소년단·트와이스 등 ‘2019 패밀리콘서트’ 성료
상태바
롯데면세점, 방탄소년단·트와이스 등 ‘2019 패밀리콘서트’ 성료
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3일간 국내외 고객 3만명 관람
인천지역 취약 소외계층 아동·장애인 초청해 함께 해
  • 이지혜 기자
  • 승인 2019.08.12 0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 29회 롯데면세점 패밀리콘서트 방탄소년단 공연 모습. [사진=롯데면세점]
제 29회 롯데면세점 패밀리콘서트 방탄소년단 공연 모습. [사진=롯데면세점]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롯데면세점은 방탄소년단, 트와이스, 김건모, 다이나닉듀오 등 국내 최정상 아티스트가 출연한 ‘제 29회 롯데면세점 패밀리콘서트’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12일 밝혔다.

9~11일 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는 국내외 고객 3만 여명이 함께 콘서트를 즐겼다.

9일 ‘K-LIVE 콘서트’에는 지창욱, 김건모, 김연우, 볼빨간사춘기, 임창정이 출연해 뛰어난 가창력으로 관객을 사로잡았다.

10일 ‘K-BEAT 콘서트’는 MFBTY, 다이나믹듀오, 메킷레인(루피, 나플라, 오왼오바도즈, 블루, 영웨스트), VMC(딥플로우, 넉살, 이로한), 헤이즈가 출연해 ‘힙’한 무대를 선보였다.

11일 ‘K-POP 콘서트’에는 롯데면세점 모델로 활동 중인 방탄소년단, 슈퍼주니어 D&E, 트와이스, 황치열, 스트레이 키즈, 있지 등 국내 정상급 아이돌 가수들의 화려한 퍼포먼스로 무대를 뜨겁게 달궜다.

롯데면세점은 행사 중 고객 안전사고에 대비해 만반의 준비를 기울였다. 폭염에도 미리 대기하는 고객들을 위해 사전 대기 공간을 확보해 차광막과 텐트를 설치했으며, 대기 인원에게 생수와 부채를 배포했다. 또한 행사 전 소방서와 롯데면세점 환경안전팀의 참관 하에 재난대피 및 시설 안전점검을 실시하는 등 화재 및 비상 상황 발생 대응 모의 훈련을 진행했다.

행사기간 중에는 미아방지 부스를 운영해 사전 미아방지 팔찌를 배부하고 응급환자 발생을 대비해 응급차량대기 및 의료 간이 부스를 운영했다.

롯데면세점은 고객 대기 장소에 서울시 부스를 운영해 서울 전국체전 홍보를 위한 이벤트를 진행했다. 또한 2일차 공연에 인천지역 취약 소외계층 아동 20여명을 초청해 공연을 관람하고 기념품을 증정했다. 3일차 공연에는 한국장애인연맹과 한·중·일 장애인 20여명을 초청해 한류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했다.

이갑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는 “많은 고객들의 성원에 롯데면세점 패밀리 콘서트가 대한민국 대표 한류 행사로 자리 잡았다”며 “롯데면세점은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모션을 통해 고객과 소통하며 문화를 선도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