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볕더위에 열차 47대 지연…선로 늘어져 복구작업
상태바
불볕더위에 열차 47대 지연…선로 늘어져 복구작업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08.03 2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불볕더위로 열차가 지연되는 일이 발생했다.

3일 코레일에 따르면 전국에 폭염 특보가 내린 오후 3시께 경부고속선 천안아산역 인근 일부 선로가 늘어져 복구작업을 실시했다.

코레일은 먼저, 안전한 열차 운행을 위해 하행 고속열차를 서행시켰다. 이어 소방서 등 유관기관과 협력해 살수 작업 등 긴급 복구 작업을 펼쳐 선로 온도를 낮추고 열차운행을 정상화했다. 복구작업은 오후 19시 50분경 완료됐다. 이에 따라 열차 47대가 최소 10분에서 최대 1시간 10분까지 지연됐다.

코레일 관계자는 “앞선 지연으로 후속 열차가 연쇄 지연될 수 있어 고객 여러분의 양해를 부탁한다”며 “열차운행이 없는 야간시간대에 추가 선로보강 작업을 시행해 철저한 안전이 확보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