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인카드 사용액 증가세 전환…2분기 카드 사용액 전년보다 5.9% ↑
상태바
법인카드 사용액 증가세 전환…2분기 카드 사용액 전년보다 5.9% ↑
지방세 카드 납부와 영업일 수 늘면서 소폭 증가세
  • 유제원 기자
  • 승인 2019.08.02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카드 사용액의 증가세가 2분기에 확대됐다. 법인카드 사용액이 증가세로 돌아선 덕분이다. 

2일 여신금융협회에 따르면 올 2분기 전체 카드 승인액은 214조1000억원, 승인건수는 55억2000만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견줘 각각 5.9%, 10.0% 증가했다.

전년 동기와 비교한 카드 승인액 증가율은 지난해 4분기 8.9%에서 올 1분기 3.9%로 위축됐다가 2분기에 다시 확대됐다.

법인카드가 증가세를 회복한 것이 한몫했다. 개인카드의 승인금액 증가율은 7.2%로 전분기(7.3%)와 비슷했으나 법인카드는 1분기 -10.5%에서 2분기 0.7%로 증가세로 전환했다.

전분기에 법인 대상 마케팅을 자제한 여파로 법인카드 사용액이 크게 줄었으나 법인들의 지방세 카드 납부와 영업일 수가 늘면서 소폭 증가세를 보인 것으로 여신금융협회는 분석했다.

소비밀접 업종별로 보면 초·중·고등학교에서 학부모 부담 교육비의 신용카드 납부가 전면 시행된 영향으로 교육서비스업에서 카드 사용액이 전년 동기 대비로 12.1% 증가했다.

보건업 및 사회복지 서비스업(11.0%)과 예술, 스포츠 및 여가관련 서비스업(8.0%)도 카드 사용액이 늘었다. 2분기 신용카드 승인금액은 166조9000억원, 체크카드는 47조원으로 각각 1년 전보다 5.8%, 6.4% 증가했다.

비중은 신용카드 78.0%, 체크카드 22.0%로 전년 동기와 큰 차이가 없었다.

신용카드의 1인당 평균 승인금액은 5만240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로 4.5% 감소했다. 체크카드의 1인당 평균 승인금액은 2만1497원으로 역시 2.4% 줄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