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KT스카이라이프와 8K 위성방송 송수신 시연
상태바
삼성전자, KT스카이라이프와 8K 위성방송 송수신 시연
  • 여용준 기자
  • 승인 2019.07.30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삼성전자]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삼성전자와 KT스카이라이프가 삼성 QLED 8K TV를 활용한 8K 위성방송 송수신에 성공했다.  

30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양사는 26일 서울 목동 방송센터에서 2019년형 삼성 QLED 8K를 이용해 8K 위성 방송 송수신을 성공적으로 시연했다.

이번 시험 방송은 KT스카이라이프가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의 천리안위성2A호를 이용해 송출한 8K 영상을 안테나에서 수신해 디코딩한 후 최신 HDMI 규격을 통해 삼성 QLED TV로 실시간 전송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삼성전자는 QLED 8K 82형 제품(Q950)을 사용해 국립수목원의 아름다운 경관을 8K 영상으로 방송했다.

이효건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2019년 8K QLED는 최신 HDMI 규격을 지원해 8K 콘텐츠를 끊김 없이 수신하고 재생할 수 있는 TV”라며 “앞으로도 8K 시장 리더십을 더욱 공고히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한 KT스카이라이프 기술본부장은 “이번 시험방송은 대용량 초고화질 위성방송의 기술 안정성을 확인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 국내외 전문가들과 지속 협력하여 위성 UHD 기술을 고도화시키는 등 국내 초고화질 방송 시장을 선도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