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구글코리아, AI 인재 육성 협력체계 구축
상태바
KAIST-구글코리아, AI 인재 육성 협력체계 구축
‘KAIST-구글 산학협력 파트너십’ 체결
  • 여용준 기자
  • 승인 2019.07.2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신성철 KAIST 총장(왼쪽)과 존 리 구글코리아 대표가 산학협력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AIST]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KAIST와 구글코리아가 ‘KAIST-구글 산학협력 파트너십’ 협약식을 19일 오후 KAIST 대전 본원에서 체결했다. 

21일 KAIST에 따르면 이번 파트너십 체결을 계기로 구글과 KAIST는 글로벌 인공지능(AI) 우수 인재양성을 위한 상호 협력 체계를 구축할 수 있게 됐다. 

양 측은 지난해부터 아시아 최초로 AI 집중 연구 어워즈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의 협력을 유지해왔다. 이를 바탕으로 협력 체계를 더욱 공고히 다지기 위해 이번 협약식을 가진 것이라고 KAIST 관계자는 설명했다.   

이번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구글은 KAIST 등 아시아의 우수 대학과 교류하며 AI 인력을 확보하고 관련 우수 연구를 지원하는 데 중점을 둘 계획이다. 우리나라에서는 18일~19일 서울대와 KAIST가 최초로 구글과 파트너십 협약을 맺었는데 이는 아시아에서 몇 안 되는 사례로 손꼽힌다. 

KAIST는 2년간 유지되는 이번 구글과의 파트너십 협약체결을 통해 △AI 집중 연구 어워즈 △PhD 펠로우십 △학생 해외학회 참여 지원 △교육과정 개발 및 지원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 교육 지원 △구글 인턴십을 운영할 예정이다. 

또 △학생들의 구글 방문 등 모두 7개의 협력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교원과 학생들에게 다양한 연구 및 교육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KAIST는 9월 AI 대학원 개원을 앞두고 이번 구글과의 협력을 계기로 글로벌 AI 인재 쟁탈전 속에서 원천기술을 발전 및 고위험 혁신 연구를 선도하는 AI 심층 연구와 핵심 인력의 산실이 되기 위해 매진할 방침이다. 

이날 협약식에서는 존 리 구글 코리아 사장과 레슬리 존슨 구글 글로벌대학협력 매니저 등 6명의 구글 관계자를 비롯해 신성철 KAIST 총장과 배충식 공과대학장, 정송 AI 대학원장 등 KAIST 주요 보직교수들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