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 AT&T와 AI·5G 부문 혁신 계획 발표
상태바
MS, AT&T와 AI·5G 부문 혁신 계획 발표
  • 송혜리 기자
  • 승인 2019.07.18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송혜리 기자] 마이크로소프트는 미국 최대 이동통신사 AT&T와 클라우드, AI, 5G 등 첨단 IT 기술 분야에서 전략적 협업을 시작한다고 18일 발표했다.

양사는 AT&T 네트워크와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미래 삶과 업무 방식을 개선할 새로운 서비스를 함께 만들어갈 계획으로, 엣지 컴퓨팅과 5G 기술을 통해 언제 어디서든 컴퓨팅이 가능한 ‘유비쿼터스 컴퓨팅’ 환경을 함께 구축할 방침이다.

마이크로소프트에 따르면 AT&T는 미국에서 최초로 모바일 5G 기술을 소개했고 2020년 상반기면 전국 5G 네트워크망을 갖출 전망이고, 마이크로소프트는 엣지 컴퓨팅 기술 설계, 테스트, 구축을 지원해 분산된 네트워크 인프라 연결을 강화하고 신속한 데이터 처리를 가능하게 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글로벌 규모 애저(Azure) 클라우드와 미국 전역 AT&T 5G 네트워크 역량을 토대로 커뮤니케이션을 비롯한 인텔리전트 엣지, 네트워킹, IoT, 공공 안전, 사이버 보안 등 다양한 분야 산업용 솔루션을 개발한다. 이미 네트워킹, IoT, 블록체인 분야를 위한 기업용 솔루션을 공동으로 개발했고 2019년 하반기 추가 서비스도 공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