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안군, 2020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사업 1차 선정
상태바
함안군, 2020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사업 1차 선정
  • 박흥식 기자
  • 승인 2019.07.18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부산경남취재본부 박흥식 기자] 함안군은 산업통상자원부의 2020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사업에 지원한 결과 전국 120개(경남 20개) 지자체 중에서 우수한 평가(도내 1위)로 1차 선정됐다고 밝혔다.

함안군은 이에 따라 신재생에너지 보급을 위한 융복합지원 1단계 사업은 25억 원을 투입해 가야읍, 법수면 일원의 주택과 경로당 등 공공시설에 태양광 발전시설 272개소(957㎾ 규모)와 태양열 발전시설 44개소를 설치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을 완공하면 연간 354톤의 화석(석유)에너지 대체 효과와 225톤의 CO2(이산화탄소) 감축 효과를 거둘 수 있다.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사업은 태양광과 태양열, 지열 등의 설비를 구축하는 것으로 1단계 사업에 이어 2, 3단계 연차사업으로 에너지 수급 안정, 에너지 이용 합리화를 위해 함안군 전역에 추진하는 사업이다.

기후변화 대응 및 이산화탄소 배출 절감이 목표인 이번 공모사업은 지난 6월 1차 서면심사, 7월 공개평가를 거쳐 군이 1차로 선정됐다. 향후 2차 현장 평가를 거쳐 올해 9월에 예산규모가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함안군 관계자는 “온실가스 감축과 기후변화 선제적 대응을 위해 신재생에너지 보급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