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펫닥·서울시수의사회·삼성전자, '양질의 반려동물 컨텐츠 소비' 업무협약식 개최
상태바
[스타트업] 펫닥·서울시수의사회·삼성전자, '양질의 반려동물 컨텐츠 소비' 업무협약식 개최
  • 김용호 기자
  • 승인 2019.07.16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펫닥]

[이뉴스투데이 김용호 기자] 수의사 중심 반려동물 통합 플랫폼 서비스 펫닥이 최근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펫닥 본사에서 삼성전자 주식회사, 서울시수의사회와 업무협약식을 진행했다.

3사는 이번 협약에 따라 ‘신뢰할 수 있는 양질의 반려동물 컨텐츠 소비’를 위한 적극적인 협력을 할 예정이다.

펫닥은 디지털 사이니지 사업 ‘브이애드’ 사업 전개에 박차를 가하게 됐다. ‘브이애드’는 반려동물 천만 가구 시대에 동물병원을 방문하는 반려동물 보호자들에게 반려동물 교육, 예능, 광고를 비롯한 다양한 콘텐츠를 송출하는 광고 콘텐츠 사업이다.

최승용 펫닥 대표는 “삼성전자, 서울시수의사회와의 도움에 힘입어 전문성 있는 양질의 컨텐츠를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수 있었다”며 “브이애드를 통해 동물병원을 비롯해 반려동물 업계가 한층 발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