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만천하스카이워크, '154만' 방문객 개장 2년만에 돌파
상태바
단양만천하스카이워크, '154만' 방문객 개장 2년만에 돌파
  • 나종호 기자
  • 승인 2019.07.12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충북취재본부 나종호 기자] 명실상부한 단양의 랜드마크이자 관광 버킷리스트 1위인 단양만천스카이워크가 개장 2년만에 방문객 154만명을 돌파했다.

11일 군에 따르면 단양만천하스카이워크는 지난 2017년 7월 13일 개장 이후 올 6월까지 154만6459명이 다녀갔으며, 66억원의 관광수입을 올렸다.

시설별 이용객은 스카이워크전망대는 136만7000명, 짚와이어 8만9000명이며, 운영 1년차인 알파인코스터의 경우 8만4000명이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만천하스카이워크 시설로는 단양강 수면으로부터 200여m에 위치해 마치 물안개 속 연꽃의 꽃봉오리처럼 보이는 30m 높이의 스카이워크 전망대가 있다.

또 980m 와이어 줄에 모든 걸 맡기고 시원하게 비행을 체험하는 짚와이어, 카트에 탑승해 960m의 레일을 따라 미끄러지듯 바람을 가르며 내달리는 알파인코스터 등이 있다.

군은 앞으로 240m 상당의 미끄럼틀인 만천하슬라이더와 남한강과 단양의 명산을 감상하며 매표소에서 전망대까지 오를 수 있는 모노레일을 설치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