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회-조교사협회-말산업인력양성기관 ‘3자간 선순환 도모’ 산학협력 MOU 체결
상태바
마사회-조교사협회-말산업인력양성기관 ‘3자간 선순환 도모’ 산학협력 MOU 체결
  • 이지혜 기자
  • 승인 2019.07.11 2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가진 마사회-조교사협회-인력양성기관 3자 협약식. 이 자리에는 김종국 한국마사회 경마본부장, 박대흥 서울경마장 조교사협회장, 하종수 부산경남조교사협회 국장, 고영덕 제주경마장 조교사협회장, 박영재 말산업전문인력 양성기관 협의체 대표 등이 참석했다. [사진=한국마사회]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한국마사회는 11일 서울, 부경, 제주 조교사협회 및 말산업 전문 인력 양성기관 협의체와 3자간 산학협력 협약식(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조교사협회는 양성기관에서 교육받은 말산업 숙달인력을 우대 채용할 예정이다. 경마현장 안전과 말관리 수준을 향상시키는 것은 물론 말산업 분야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양성기관은 경마현장 업무수행에 필요한 역량을 확인하고, 이를 교육과정에 반영해 경주마 관리 업무에 적합한 인력을 양성할 계획이다. 아울러 말조련사 등 말산업 국가자격 취득을 독려해 공인된 인재를 육성할 방침이다.

한국마사회는 농림축산식품부 말산업육성 종합계획에 따라 1차 말산업전문 인력 양성기관과 협업 종사자 역량 강화를 지원해오고 있다. 앞서 2017년에 조교사협회와 인력양성사업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에 더해 이번 마사회-조교사협회-인력양성기관 3자 협약으로 인력 양성-채용-재직자 보수교육의 선순환 구조 구축을 기대할 수 있게 되었다.

김종국 한국마사회 본부장은 “마사회는 말산업육성 전담기관으로서 앞으로도 이와 같은 노력을 통해 국가 말산업 발전 및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