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뉴얼 푸르지오, 달라진 입주민 서비스로 ‘눈길’
상태바
리뉴얼 푸르지오, 달라진 입주민 서비스로 ‘눈길’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07.08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연사랑 플러스에 참여한 동탄역 푸르지오 입주민들이 가드닝 클래스를 수강하고 있다. [사진=대우건설]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대우건설은 지난 4~5일 양일간 동탄역 푸르지오에서 ‘라이프 프리미엄 자연사랑 플러스’ 서비스를 제공했다고 8일 밝혔다.

라이프 프리미엄은 입주민에게 제공되는 주거 서비스로 입주 편의용품 렌탈 서비스, ‘푸른도서관 플래너’, ‘고령자 인지건강 서비스’, ‘펫 사랑 커뮤니티’ 등 다양하다. 단지 입주민 누구나 전문가의 강의를 무료로 듣고 실습할 수 있다.

이날 시행된 자연사랑 플러스는 라이프 프리미엄의 일환으로 입주민이 직접 단지 내 조경활동에 참여하고 식물을 이용한 인테리어 소품을 만들 수 있도록 기획됐다. 동탄역 푸르지오 입주민 21명은 정원산책, 가드닝 클래스 등의 프로그램을 수강했다.

자연사랑 플러스는 작년 김포 풍무 푸르지오를 시작으로 올 하반기 약 17개 입주단지에 실행 예정이다. 단지별 특성을 고려해 라이프 프리미엄 서비스를 선별적으로 적용할 계획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리뉴얼을 통해 새로운 푸르지오를 공개한 만큼 타사와 차별화된 주거문화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