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5돌 짜파게티, ‘트러플 짜파게티 큰사발’ 출시
상태바
35돌 짜파게티, ‘트러플 짜파게티 큰사발’ 출시
  • 이하영 기자
  • 승인 2019.07.08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농심]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짜파게티가 고급 식재료 트러플(송로버섯)과 만났다.

농심이 짜파게티 35주년을 기념해 소비자에 스페셜 레시피로 선정된 ‘트러플 짜파게티 큰사발’을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가격은 편의점 기준 1개당 1600원(109g)이다.

이번 신제품은 5월 짜파게티 출시 35주년을 맞아 소비자 투표부터 시작됐다. 당시 농심은 트러플과 와사마요, 치즈 등 세 가지 짜파게티 응용 레시피를 후보로 스페셜 짜파게티의 콘셉트를 선정하는 소비자 투표를 진행했다. 약 5만5000명이 참여한 투표에서 트러플 짜파게티가 70% 가량의 표를 얻어 독보적으로 1등을 기록했다.

농심 관계자는 “최근 트러플 오일 짜파게티가 온라인에서 화제가 되고 먹어본 소비자들의 반응이 뜨거웠다”며 “트러플이 흔히 접하기 어려운 재료인 만큼 새로운 맛에 대한 호기심도 투표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여진다”고 말했다.

트러플 짜파게티 큰사발은 짜파게티의 올리브유 대신 트러플 풍미유를 후첨스프로 넣어 그윽한 트러플의 맛과 향을 담았다. 트러플 풍미유가 식감을 더욱 부드럽게 하고, 진한 트러플의 향이 오랫동안 남아 인상적이라는 평이다.

농심 관계자는 “전 세계적으로 다양한 요리에 사용되며, 뛰어난 궁합을 자랑하는 트러플의 맛과 향이 짜파게티를 한층 고급스럽게 포장해 색다른 맛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