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육성 사회적기업 ‘이지무브’ 신기술 및 국산화로 대통령표창 수상
상태바
현대차그룹 육성 사회적기업 ‘이지무브’ 신기술 및 국산화로 대통령표창 수상
  • 방기열 기자
  • 승인 2019.07.07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자동차]

[이뉴스투데이 방기열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육성한 시회적기업 이지무브가 교통약자들의 이동편의 증진에 기여한 공로로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고 7일 밝혔다.

지난 5일 대전컨벤션센터(대전시 수성구 소재)에서 열린 '2019 사회적 경제 활성화 유공 포상 수여식'에서 이지무브는 설립 9년 만에 이 같은 성과를 얻어냈다.

지난 2010년 6월 설립된 이지무브는 국내 최초의 교통약자 이동편의 기술개발·기구제조업체로 기술 부족과 높은 가격의 수입 제품 시장을 국산화를 통해 이동 보조기기 보급률을 높였다. 지난 9년간 이지무브가 개발한 기술과 디자인 등 인증·특허 건수가 40여건에 달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이지무브는 새로운 사회적기업 육성모델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이지무브가 장애인 이동권 신장에 많은 도움을 주고 지속 성장 가능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