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홈쇼핑, 중소협력사 동남아 시장 진출 돕기
상태바
현대홈쇼핑, 중소협력사 동남아 시장 진출 돕기
  • 이하영 기자
  • 승인 2019.07.07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홈쇼핑]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중소협력사의 동남아 시장 판로 확대를 위해 박람회 비용 및 방송 소개 기회 제공 등 현대홈쇼핑이 적극 지원에 나섰다.

현대홈쇼핑은 지난달 태국 방콕에서 열린 ‘2019 방콕 한류박람회’에 자사가 부대비용 일체를 지원한 중소협력사 13곳이 참가해 총 605만 달러(약 71억원)의 상담 실적을 거뒀다고 7일 밝혔다.

‘2019 방콕 한류박람회’는 산업통상자원부‧문화체육관광부‧보건복지부가 공동 주최하고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하는 산업과 문화의 융합 행사다. 이번 박람회는 태국‧인도네시아‧싱가포르‧필리핀‧미얀마‧라오스 등 총 10개국 동남아시아 유통업체 바이어 300여명이 참여하고, 현지 소비자 2만여명이 참여하는 등 성황리에 치러졌다.

현대홈쇼핑은 이번 박람회에 참여 중소협력사 부대비용 지원과 함께, 행사장 내에 100㎡ 규모의 ‘현대홈쇼핑X하이쇼핑’ 체험관을 운영했다. 체험관에서는 하이쇼핑 소속 쇼호스트들이 현장에서 방문객을 대상으로 라이브쇼도 진행했다.

이와 관련 현대홈쇼핑 관계자는 “한류박람회는 수출 상담회와 함께 참여 기업의 제품을 소개하는 체험관 등도 운영하다보니 현지 바이어들의 주목도가 높다”며 “박람회에 참여한 중소협력사 중 일부 업체의 경우 현지 바이어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아 세부적인 수출 협의가 진행 중인 상황”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홈쇼핑은 이번 박람회에 참여한 13개 협력사의 총 30여개 제품을 태국 현지법인인 ‘하이쇼핑’을 통해 올 하반기부터 순차적으로 소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