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폭염 속 휴일 없는 안전관리 지속
상태바
코레일, 폭염 속 휴일 없는 안전관리 지속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07.06 2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폭염대책본부. [사진=코레일]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코레일은 6일 수도권과 중부권의 폭염특보 발령에 따라 본사 및 지역본부에 열차운행안전을 위한 대책본부를 가동하고 폭염대비 분야별 안전대책 운영상황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전국 1300여명의 코레일 직원은 휴일에도 선로 및 시설물을 순회 점검하고 있으며, 서울·부산·광주송정등 주요역에 냉방장치 고장에 대비한 응급조치반이 대기 중이다. 또한, 생수, 물수건, 얼음팩 등 고객비상용품 15만개를 70개 역에 비치했다.

아울러, 레일에 부착한 온도센서를 통해 전국의 레일온도를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열차단 페인트를 37개소 127km에 도포해 레일 온도상승을 방지하고, 온도 급상승 시 자동으로 레일에 물을 뿌리는 장치를 운영 중이다.

정왕국 코레일 부사장은 “폭염에 따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시설 점검을 강화하는 등 열차 안전운행을 위해 노력해달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