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한평역 역세권에 청년주택 123세대 짓는다
상태바
장한평역 역세권에 청년주택 123세대 짓는다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07.05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서울시는 4일 제6차 역세권 청년주택 수권분과위원회를 열고 성동구 용답동 232-5번지 역세권 청년주택 사업의 도시관리계획 결정을 조건부 가결했다고 5일 밝혔다.

역세권 청년주택은 만 19~39세 무주택청년과 신혼부부 등에게 시세보다 저렴하게 공급하는 역세권 임대주택을 말한다. 역세권은 지하철, 국철역 등 승강장에서 반경 350m 이내를 의미한다.

이번 사업은 지하철 5호선 장한평역 인근 부지 556.6㎡에 청년주택 총 123세대를 짓는 것으로 향후 지구단위계획 변경 결정이 고시되면 해당 구청에서 건축허가 관련 절차를 이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