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몽골 ‘스마트에너지시스템’ 협력 확대
상태바
한국-몽골 ‘스마트에너지시스템’ 협력 확대
에너지경제연구원, 한-몽 에너지 전문가 공동워크숍 개최
  • 유준상 기자
  • 승인 2019.07.02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유준상 기자] 에너지경제연구원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몽골 에너지경제연구원과 2일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스마트에너지시스템 부문에서의 한-몽 협력 확대 방안’을 주제로 한-몽 에너지 전문가 공동워크숍을 개최했다고 이날 밝혔다.

동 전문가 워크숍은 △한·몽 양 국의 에너지산업 현황 및 전망 △에너지 접근성 분야에서의 협력 확대 방안 △스마트에너지시스템 분야에서의 협력 기회와 도전과제 등 총 3개 세션의 주제발표와 토론으로 진행됐다.

한-몽 에너지 전문가 공동워크숍은 김정관 산업통상자원부 전(前) 차관과 숙박타르(Sukhbaatar Ts.) 몽골 에너지부 장관 자문관의 개회사로 시작됐으며 총 3개의 세션에서 주제발표와 패널토론 및 질의응답으로 진행됐다.

한국과 몽골, 양 국의 에너지 전문가들이 에너지 분야의 주요 현안과 정책방향 및 양 국이 직면한 주요 도전과제에 대해 주제발표와 토론을 진행했다.

한국 측 발표자인 김희집 서울대학교 공학전문대학원 객원교수는 제3차 에너지기본계획 및 재생에너지 3020계획 등을 중심으로 우리나라의 에너지전환정책 주요 내용과 목표 및 스마트에너지 신산업 육성 계획 등을 소개했다.

몽골 측 발표자인 바푸도지(Bavuudorj O.) 몽골 에너지부 신재생에너지과 과장은 몽골의 신재생에너지 개발 잠재력과 신재생에너지 정책 주요 내용 및 목표, 국가 프로그램 등에 대해 발표했다.

양 국 에너지 전문가들은 에너지 접근성 개선 모범사례와 양 국의 에너지 접근성 개선 노력을 공유하고, 몽골의 에너지 접근성 개선 분야에서의 양 국의 협력 방향과 협력 분야에 대해 논의했다.

한국 측에서는 황우현 한국전력공사 수석전문위원이 마이크로그리드를 이용한 에너지 자립섬(제주도, 가파도 등) 조성 사례와 한국의 스마트시티 모델과 구축 계획을 공유했다.

몽골 측에서는 Yeren-Ulzii B.(예렌 을지) 몽골 에너지부 투자 및 에너지산업과 과장이 몽골의 전력부문 현황과 에너지 접근성 개선 목표 및 주요 정책, 에너지 접근성 개선 사업 추진 계획 등을 소개했다.

동 세션은 ‘스마트에너지시스템’ 관련 한국-몽골 간의 협력 기회와 주요 도전과제에 대해 기조발표와 토론을 진행했다.

토론에 앞서 한국 LS산전 전력연구소의 임일형 책임연구원은 스마트그리드, 에너지저장장치 등을 활용한 우리나라의 스마트에너지시스템 구축 기술 및 운영 경험과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Building Energy Management System, BEMS), 공장에너지관리시스템(Factory Energy Management System, FEMS) 운영 사례를 소개했다.

아울러 FEMS, 커뮤니티형 마이크로그리드, 캠퍼스 마이크로그리드, 스마트시티 사업 등을 스마트에너지시스템 관련 한-몽 협력 가능 분야로 제시했다.

몽골 국가 급전 센터의 Amarsanaa Ch.(아마르사나) 과장과 몽골 에너지경제연구원의 Temuulen M.(테물렌) 연구원은 몽골의 광역 전력 계통 모니터링 시스템(Wide Area Monitoring & Measurement System, WAMS) 및 감시 제어 데이터 수집 시스템(Supervisory Control and Data Acquisition, SCADA) 운영 현황을 소개하고, ICT를 기반으로 한 스마트에너지시스템 구축 계획과 주요 도전과제에 대해 발표했다.

몽골 에너지부는 2019년을 ‘스마트에너지의 해’로 지정하고 몽골의 풍부한 신재생에너지 잠재력과 에너지 신기술을 결합한 스마트에너지시스템을 구축해 에너지 접근성 개선과 에너지효율 개선을 모색하고 있다.

참석자들은 이번 한-몽 에너지전문가 워크숍을 통해 한국과 몽골, 양 국의 주요 에너지 현안을 확인하고 양국의 협력 가능 분야와 방안을 모색할 수 있는 기회가 됐다고 평가했다.

몽골 측 관계자는 스마트에너지시스템과 관련해 한국의 우수한 기술과 경험을 바탕으로 한국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요청하며 이번 전문가 워크숍을 계기로 양 국 에너지 분야 전문가 간의 긴밀한 협력과 교류가 지속될 수 있기를 희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