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아파트 입주예정물량 작년 대비 22.37% 감소 예상
상태바
전국 아파트 입주예정물량 작년 대비 22.37% 감소 예상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06.24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별 2018년 7월 입주물량과 2019년 7월 입주예정물량. [자료=직방]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7월 전국 아파트 입주예정물량은 작년보다 22.37%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24일 부동산정보서비스 (주)직방에 따르면 7월 전국 아파트 입주예정물량은 2만3309세대로 전년 동월 입주물량인 3만26세대에 비해 22.37%(6717세대)가 적다. 수도권은 27.03%(4460세대)가 감소한 1만2040세대, 지방은 16.69%(2257세대)가 줄어든 1만1269세대가 입주를 앞두고 있다.

전월과도 차이가 많다. 7월 전국 아파트 입주예정물량은 40.01%(1만5546세대)로 수도권에서 47.80%(1만 1023세대), 지방에서 28.64%(4523세대) 낮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지역별로 보면 7월 아파트 입주예정물량은 경기, 강원, 부산, 충북, 인천 등에 집중 분포해 있다. △강원(2281세대) △부산(377세대) △충북(1199세대) △인천(1066세대) △충남(1033세대)은 전년 동월 대비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1000세대 이상 대단지가 공급되는 지역으로는 인천 연수구, 경기 오산, 강원 춘천, 충북 청주, 충남 천안으로 조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