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욱 신세계아이앤씨 대표, SSG페이 글로벌 시장 진출 추진
상태바
김장욱 신세계아이앤씨 대표, SSG페이 글로벌 시장 진출 추진
하나금융그룹과 손잡고 해외 결제 추진…대만∙일본∙홍콩∙베트남 등 해외 가맹점 사용 가능
  • 이지혜 기자
  • 승인 2019.06.21 0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SG페이가 외국환거래법 시행령 개정에 따라 하나금융그룹과 손잡고 해외 결제 글로벌 시장 진출 발판 마련에 나선다. 사진은 김장욱 신세계아이앤씨 대표(오른쪽)와 한준성 KEB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부행장 [사진=신세계아이앤씨]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신세계그룹 간편결제 서비스 SSG페이가 하나금융그룹과 손잡고 글로벌 결제 네트워크(GLN)를 기반으로 해외 결제를 추진한다. 최근 해외에서도 스마트폰으로 간편결제가 가능하게 된 외국환거래법 시행령 개정에 따라 마련했다.

GLN은 해외에서 모바일로 결제, 송금, ATM 인출을 제공하는 플랫폼 서비스다. 전 세계 14개국의 금융기관과 57개 제휴사가 참여하고 있다.

이번 제휴로 GLN과 제휴된 전 세계 가맹점에서 SSG페이를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우선 대만과 태국 300만개 이상 가맹점에서 SSG페이로 결제할 수 있고, 올해 내 일본, 홍콩, 싱가포르,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 주요국들로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대만 대표 관광지 지우펀 등에서도 SSG페이에 등록된 결제 수단으로 물건을 구입 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김장욱 신세계아이앤씨(신세계I&C) 대표는 “SSG페이가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편리한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는 글로벌 결제 서비스로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