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엔터테인먼트, 신임 대표이사 황보경 선임…위기 탈출 가능한가?
상태바
YG엔터테인먼트, 신임 대표이사 황보경 선임…위기 탈출 가능한가?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06.20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YG엔터테인먼트]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YG엔터테인먼트는 20일 임시 이사회를 열어 황보경 신임 대표이사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지난 2001년 YG에 입사한 황보경 신임 대표이사는 지난 18년 동안 YG엔터테인먼트에서 근무하며 경영지원본부장을 역임했다.

특히 YG엔터테인먼트는 현재 논란 중인 사건 등을 경계하며 경영혁신위원회를 신설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황보경 신임 대표이사는 “어려운 시기에 막중한 책임과 사명감을 느낀다”며 “YG엔터테인먼트가 한 단계 도약하기 위한 기본을 바로 세우겠다”고 다짐했다.

신임 대표이사 선임은 지난 14일 양현석 전 총괄 프로듀서와 그의 친동생 양민석 전 대표이사가 사임하며 이뤄졌다.

한편 YG엔터테인먼트는 올해 초 빅뱅 멤버였던 승리의 버닝썬 사태를 시작으로 탈세 및 그룹 아이콘 비아이의 마약 의혹까지 각종 구설수에 오르며 현재까지 논란인 상황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