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정부 D+769 - 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문재인 정부 D+α
문재인 정부 D+769
수많은 점의 집합이 선이 되듯, 하루하루 벌어지는 일들이 모여 역사가 됩니다. 개별적으로는 큰 의미를 갖지 못했던 사건, 사고들이 훗날 역사적 의미를 부여받기도 합니다. 이에 이뉴스투데이는 훗날 문재인 시대를 돌아볼 때 참고 자료가 될 <문재인 정부 D+α>코너를 마련했습니다. 이 코너에는 ▲국내 정치 ▲외교 안보 ▲경제 ▲사회 문화 등 4개 분야에서 일어나는 문재인 정부 관련 주요 뉴스들을 일지 형태로 요약 정리해 게재합니다. 문재인 시대 비망록이라 할 수 있는 이 코너가 독자 여러분에게 유용한 정보가 되길 기대합니다. <편집자주>
대통령 주재 수석보좌관회의 [사진=청와대]

 

◇ 26~27일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 겸 부총리 등 방한

‘모하메드 빈 살만 빈 압둘 아지즈 알-사우드’ 사우디아라비아 왕국 왕세자 겸 부총리 및 국방장관이 문재인 대통령의 초청으로 오는 26~27일까지 양일간 대한민국을 공식 방문한다.

모하메드 왕세자의 방한은 최초로 이루어진 것으로, 사우디 왕위계승자로서는 1998년 압둘라 왕세제 이후 21년 만이다.

문 대통령은 모하메드 왕세자와 26 오전 회담을 갖고 양해각서 서명식에 함께 참석한 후, 공식 오찬을 주최하는 등 일정을 가질 예정이다.

핵심 우방국인 사우디는 우리의 제1위 원유 공급국으로, 중동 국가 중 최대 경제협력 대상국이기도 합니다. 특히, 모하메드 왕세자가 주도하고 있는 경제·사회 개혁 프로젝트 ‘비전 2030’에 전략적 협력국으로 참여하고 있는 우리나라로서는 이번 모하메드 왕세자 방한을 계기로 사우디와 제반 분야에서의 실질 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이번 모하메드 왕세자 방한 계기에 양 정상은 양국관계 발전 현황을 평가하고, 미래 협력의 방향과 비전에 대해서도 다각도로 협의한다.

또 양 정상은 △건설‧인프라, 에너지 등 전통적 협력 △정보통신기술(ICT), 원전, 친환경 자동차, 중소기업 등 미래산업 협력, △보건‧의료, 국방‧방산, 지식 재산, 전자정부 등 공공서비스 분야 협력 및 △문화, 교육 등 양국 간 인적교류 확대를 위한 구체 방안 등에 대해서도 협의할 계획이다.

아울러 우리 정부가 추진 중인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에 대한 사우디의 일관된 지지를 재확인하고, 한반도 및 중동 지역을 넘어서는 국제사회의 평화와 번영을 위한 협력 방안도 논의할 것으로 기대된다.

안중열 기자  jyahn7@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