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지방경찰청' 신설...고품질 치안서비스 기대
상태바
'세종지방경찰청' 신설...고품질 치안서비스 기대
오는 25일 본부 5과 102명, 2직할대 150명 총 252명으로 출범...한층 높은 치안서비스와 자치경찰제 논의 더욱 활발해 질 것으로 기대
  • 이용준 기자
  • 승인 2019.06.18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5일 개청하는 '세종지방경찰청'의 조직도.

[이뉴스투데이 세종취재본부 이용준 기자] 그 동안 42개의 정부기관이 입주하고 대통령 제2 집무실 설치, 국회 세종의사당 추진과 함께 행정수도로서의 위상 강화와 함께 치안체계 강화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 오던 세종특별자치시(이하 세종시)에  '세종지방경찰청'이 신설된다.

행정안전부(장관 진영)와 경찰청(청장 민갑룡)은 세종특별자치시의 치안 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오는 25일 세종지방경찰청을 신설해, 그동안 충남지방경찰청이 담당했던 세종특별자치시의 치안을 세종지방경찰청이 독자적으로 수행하게 된다고 밝혔다.

이번에 신설되는 세종지방경찰청은 5과(112종합상황실, 경무과, 생활안전수사과, 경비교통과, 정보보안과) 체제로 운영하고 산하에 정부세종청사경비대, 경찰관기동중대, 세종경찰서를 두게 되며, 지방청 중심의 생활안전 전문수사 체제를 구축하는 한편, 교통기동 순찰 팀을 두어 시민들의 교통 불편에도 신속하게 대응하는 등 치안서비스의 품질을 한층 높이게 된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세종지방경찰청 신설을 33만 세종시민과 함께 적극 환영한다."면서, "세종지방경찰청 신설하는데 있어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관계기관과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시는 그간 충남지방경찰청의 관할에 속하다보니 자치경찰제 시범실시 대상지역으로 예정되어 있는데도 불구하고, 자치경찰제 도입을 위한 지방자치단체와의 협력에 한계가 있다는 지적이 지속적으로 제기돼 왔으나, 이번 지방경찰청 신설을 계기로 세종시와의 치안협력 강화는 물론 자치경찰제 논의도 더욱 활발해 질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