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지정 시험·검사기관 대상 ‘숙련도 평가’ 실시
상태바
식약처, 지정 시험·검사기관 대상 ‘숙련도 평가’ 실시
  • 고선호 기자
  • 승인 2019.06.18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시험·검사기관의 검사능력 향상과 신뢰성 확보를 위해 ‘2019년 시험·검사 숙련도 평가*’를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숙련도 평가는 1차, 2차로 나눠 매년 2회 실시되고 있으며, 올해는 국내·외 시험·검사기관 123곳을 대상으로 보존료, 중금속, 잔류농약, 미생물 등 16개 항목을 평가한다.

평가 결과는 양호, 주의, 미흡의 세 등급으로 판정하는데, 주의나 미흡에 해당되는 검사기관은 원인분석 및 조치결과를 식약처에 보고해야하며 특히 미흡기관은 재평가를 받게 된다.

이번 1차 숙련도 평가에서는 식품, 축산물, 의약품 시험·검사기관을 대상으로 보존료, 중금속, 잔류농약, 영양성분, 산화방지제 등 8개 항목에 대한 평가가 이뤄지며, 오는 9월에 실시되는 2차 숙련도 평가는 미생물, 잔류동물용의약품, 화장품의 중금속 등 8개 항목에 대한 분석 능력을 평가할 예정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국내·외 식품·의약품 분야 시험·검사기관의 검사능력을 더욱 향상시키고 분석결과의 신뢰성 확보를 위해 숙련도 평가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