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스웨덴, 수교 60주년 기념 ‘서머너즈 워’ e스포츠 친선 교류전
상태바
한국-스웨덴, 수교 60주년 기념 ‘서머너즈 워’ e스포츠 친선 교류전
문재인 대통령 교류전 관람 “언어·문화 달라도 e스포츠로 공감”
  • 정환용 기자
  • 승인 2019.06.15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컴투스]

[이뉴스투데이 정환용 기자] 컴투스는 지난 14일(현지시간) 스웨덴 스톡홀름 에릭슨 스튜디오에서 열린 한국-스웨덴 수교 60주년 기념 e스포츠 A매치 친선 교류전에서 자사가 서비스하는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가 한국 게임을 대표해 참가했다고 밝혔다.

스웨덴을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은 에릭슨 스튜디오에 방문해 서머너즈 워 e스포츠 경기를 관람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e스포츠 경기를 직접 관람해 보니 전 세계적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이유를 알 것 같다. 처음 봐도 재미있다”며 “빠른 판단과 전략으로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보여준 선수들에 응원의 박수를 보낸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어 “서로 언어와 문화는 조금 다르지만 가상 공간에서 마음을 나눌 수 있다는 것이 e스포츠 장점”이라며 “스웨덴과 한국은 게임 산업 강국이자 5G 시대를 이끄는 선도국이다. e스포츠를 통해 협력하며 경쟁할 수 있는 양국 관계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국과 스웨덴 양국 대표 선수들은 서머너즈 워 3:3 친선 교류전을 펼쳤다. 한국 대표팀은 지난 2018년 서머너즈 워 e스포츠 월드 챔피언과 게임 개발자 등이 참여했다. 스웨덴 대표팀은 현지 상위 랭커들이 대표로 선발됐다.

양 팀 선수들이 1대1로 승부를 겨룬 친선 교류전은 스웨덴 대표팀이 3:0으로 승리를 거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