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경농산, 느타리버섯 600kg 청도군에 기탁
상태바
웅경농산, 느타리버섯 600kg 청도군에 기탁
  • 정상현 기자
  • 승인 2019.06.14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북취재본부 정상현 기자] 경농산(대표 조재엽)은 지난 13일 농장에서 재배하는 느타리버섯 600kg(시가 200만원 상당)를 어려운 이웃을 위해 청도군에 기탁했다. 

웅경농산은 청도군 화양읍 토평리에 소재하여 2003년 창업 이래 버섯 재배와 수출, 판매를 전문으로 하는 기업으로 작년의 버섯 나눔에 이어 올해도 나눔을 실천하여 무더위 속에 군민들에게 시원한 소식을 전해주었다. 

기탁된 버섯은 9개 읍·면으로 배분되어 청도군 관내 경로당을 포함한 저소득 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웅경농산 조재엽 대표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나눔 활동으로 미약하지만 어려운 이웃들의 희망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말을 전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나눔 활동에 깊은 감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과 활동을 통해 이웃에게 온정을 나눌 수 있도록 노력해줄 것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