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상호금융 상시감시협의회 개최…취약차주·영세 자영업자 지원 논의
상태바
금감원, 상호금융 상시감시협의회 개최…취약차주·영세 자영업자 지원 논의
  • 유제원 기자
  • 승인 2019.06.14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금융감독원은 14일 신협·농협·수협·산림조합·새마을금고중앙회와 '2019년 1차 상호금융 상시감시협의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금감원과 이들 상호금융중앙회는 17일부터 2금융권에 시행될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등 채무 상환 능력 중심의 여신심사 강화 방안과 취약차주·영세 자영업자 지원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금감원은 상시감시협의회를 통해 가계·개인사업자 대출의 여신심사와 사후관리 방안이 안착할 것으로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