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롯데홈쇼핑, 농산물 판로 확대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인천시-롯데홈쇼핑, 농산물 판로 확대 업무협약 체결
  • 신윤철 기자
  • 승인 2019.06.14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신윤철 기자] 인천광역시는 지역특산물 및 6차산업 인증제품 판로 확대를 위해 인천시청에서 롯데홈쇼핑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13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인천시는 지역에서 생산되는 농산물의 고품질화에 최선을 다하고, 지역특산물 및 우수 농식품의 브랜드 향상을 위한 홍보비, 판촉비 지원 등의 필요한 사업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롯데홈쇼핑은 인천시에서 생산되는 지역특산물 및 6차산업 인증제품에 대한 판매 촉진을 위한 마케팅, 판촉활동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하였다. 이를 통해 농업과 기업의 상생 협력을 통한 동반자적 우호관계를 지속적으로 유지하기로 하였다.

인천시의 경우 강화약쑥, 강화섬쌀, 강화속노랑고구마, 강화순무 등 지역을 대표할 만한 지역특산물을 생산하고 있고, 6차산업 인증 24개 경영체에서 60여종의 가공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현재는 주로 로컬푸드 직매장 7개소, 안테나 숍 2개소, 각종 지역축제, 지역농협을 통해 생산되는 제품을 판매하고 있지만, 이번 롯데홈쇼핑과의 업무협약 체결로 온라인상의 판매망이 구축되어 향후 꾸준한 판매가 이루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하였다.

롯데홈쇼핑은 모바일 전문관 ‘장터라운지’를 통해 강화 농특산물관을 개설하고 강화섬쌀, 순무김치, 강화 약쑥 등을 온라인 판매 및 One TV(데이터) 방송을 통해 적극적으로 홍보 및 판매를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