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 노조, 캄보디아·베트남서 봉사활동
상태바
LGD 노조, 캄보디아·베트남서 봉사활동
직원 300여명 5월부터 릴레이 방식으로 오지마을 찾아가 시설 개보수 및 의료지원 진행
  • 여용준 기자
  • 승인 2019.06.13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현지시간) LG디스플레이 직원들이 캄보디아 씨엠립 지역의 프러닥 (Pradak) 초등학교에서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시설보수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LG디스플레이]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LG디스플레이 노동조합이 6년 연속 해외 봉사활동을 이어가며 USR(Union Social Responsibility, 노동조합의 사회적 책임) 활동에 적극 나서고 있다.

13일 LG디스플레이에 따르면 노조 소속 직원 300여명은 5월부터 약 두 달간 릴레이 방식으로 캄보디아 씨엠립과 베트남 하이퐁 지역의 초등학교 두 곳을 찾아 열악한 학습 시설 및 위생 환경 개선 등의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캄보디아 씨엠립과 베트남 하이퐁 지역 모두 유명한 관광 도시지만 도심지를 조금만 벗어나도 학교 수가 부족하고 시설도 열악하다. 이에 노조는 2013년부터 매년 이들 지역의 초등학교를 찾아 도서관 건립, 교실 개보수 등 교육환경 개선활동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또 캄보디아 주민 및 초등학생 500여명을 대상으로 무료 눈 검진도 지원했다. 자외선이 강한 열대기후 특성 상 백내장 등 안과질환에 노출될 가능성이 커 검진을 받은 모두에게 눈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선글라스를 제공했다. 특히 백내장, 녹내장으로 수술이 필요한 사람들에게는 실명예방재단과 함께 무료로 수술도 지원한다.

봉사활동에 직접 참여한 권동섭 LG디스플레이 노조위원장은 “낙후된 지역의 어린이들이 더 나은 환경에서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LG디스플레이 노조는 노조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적극적으로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노조는 사업장 인근 지역에서 장학사업과 소외계층 지원 및 농촌 봉사활동 등을 진행하고 있으며 2013년부터 현재까지 캄보디아, 베트남, 몽골 등의 지역에서 2000여명 이상이 해외 자원봉사 활동을 펼치는 등 국내외에서 USR 활동을 적극적으로 실천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