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선군, 민간투자방식으로 LPG 배관망 구축
상태바
정선군, 민간투자방식으로 LPG 배관망 구축
  • 우정자 기자
  • 승인 2019.06.12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우정자 기자] 강원 정선군은 경제성을 이유로 도시가스 공급이 어려운 7개 읍·면에 민간투자방식으로 LPG 배관망 구축사업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군은 고한‧사북읍은 2016년부터 LNG 도시가스가 공급되고 있지만, 수익성이 낮은 7개 읍·면 주민들이 고비용의 이동식 LPG 용기사용으로 에너지 지출비용이 높아 이를 추진하게 됐다.
 
앞서 지난 3월 임계면을 시작으로 7개 읍‧면을 순회하며 사전 설명회를 했다.

기본계획용역을 완료하고 ‘정선군 액화석유가스(LPG) 공급사업 지원 조례’에 대해 각종 규제 심사를 거쳐 제254회 정선군의회 임시회에서 의결됐다.

LPG 배관망 구축사업은 지역별로 저장 탱크와 배관망을 설치해 각 가정에 공급하는 방식이다.

정선군은 임계면을 대상으로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나서 그 결과에 따라 나머지 6개 읍·면으로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저장 탱크 내진설계 적용, 다기능 가스안전계량기·중간 차단 밸브 설치, 가스보일러 무상 교체 등 사업 안정성 확보 대책도 마련된다.

최승준 정선군수는 “개인 10%의 자부담도 없고 기존 연료 사용보다 20∼45%의 비용 절감 효과가 기대된다”며 “군민들의 에너지복지 향상을 위해 의견을 최대한 반영하고 시공과 운영에 있어 문제점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