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노영민·김수현·정의용 등 12명, 고 이희호 여사 공동조문
상태바
靑 노영민·김수현·정의용 등 12명, 고 이희호 여사 공동조문
  • 안중열 기자
  • 승인 2019.06.11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희호 여사가 문재인 대통령과 2017년 8월 18일 오전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고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8주기 추도식에 앞서 환담장에서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안중열 기자] 노영민 비서실장을 비롯해 김수현 정책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과 수석급 11일 오후 2시 고 김대중 대통령의 부인 고 이희호 여사를 조문한다.

청와대는 이날 “노영민 비서실장, 김수현 정책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등 3실장과 수석급 등 총 12명의 청와대 조문단으로 이날 오후 2시에 공동조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청와대는 앞서 이날 오전 노영민 비서실장 주재 내부회의를 통해 이희호 여사의 조문 형식 등을 논의했다.

고 이희호 여사의 빈소는 신촌 세브란스병원에 마련됐으며 장례는 5일간 사회장으로 치러진다. 조문은 이날 오후 2부터 조문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북유럽을 순방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새벽 SNS를 통해 “부디 영면하시고, 계신 분들께서 정성을 다해 모셔주시기 바란다”며 “순방을 마치고 바로 뵙겠다”고 애도의 뜻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