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2018년도 교통문화 개선도시에 선정!
상태바
영천시, 2018년도 교통문화 개선도시에 선정!
  • 정상현 기자
  • 승인 2019.06.05 0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북취재본부 정상현 기자]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국토교통부 주관으로 실시한 2018년도 교통문화지수 실태조사에서 ‘교통문화 개선도시’로 선정되어 국토부 장관상을 수상한다.

교통문화지수 실태조사는 한국교통안전공단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위탁받아 매년 229개 기초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지자체별 교통문화 수준을 객관적으로 평가해 교통문화 개선을 위한 자율적 경쟁을 유도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우수기관 선정은 인구수를 기준으로 4개 그룹별로 운전행태, 보행행태, 교통안전항목을 객관적으로 평가하는 방식으로, 영천시는 18년도 교통문화지수 우수지자체로 선정됨으로서, 이는 30만 미만 시 49개 중 가장 높은 향상도를 보였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교통사고 잦은 곳 개선사업, 교통시설 정비 및 확충, 캠페인과 교육을 통해 교통안전의식을 향상시키고 교통문화 선진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