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3회 BIFAN, '매혹, 김혜수' 특별전 개최
상태바
제23회 BIFAN, '매혹, 김혜수' 특별전 개최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05.20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부천판타스틱국제영화제]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제23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가 배우 김혜수를 집중 조명하는 특별전을 갖는다. 

BIFAN은 2017년 배우 전도연, 지난해 배우 정우성과 함께 ‘지금의 한국영화를 있게 한 배우의 모든 것’을 통해 한국영화의 현재를 돌아보는 이 같은 자리를 마련했다고 20일 밝혔다. 

BIFAN 관계자는 “올해는 김혜수의 영화 데뷔 33년을 맞는 뜻 깊은 해”라며 “그의 대표작들을 통해 데뷔 이래 현재까지 끊임없이 관객들을 매혹시키며 한국영화의 중심을 지켜온 그만의 특별한 행보를 만나는 자리”라고 기획의도를 밝혔다.

김혜수는 영화 ‘깜보’(1986)로 스크린에 데뷔, 그 해 신인상을 받으며 충무로의 주목을 한 몸에 받았다. 그 후 이명세 감독의 영화 ‘첫사랑’(1993)부터 최근 ‘국가부도의 날’(2018)에 이르기까지 매번 변신을 거듭하며 한국영화계의 최전선에서 압도적인 존재감을 보여주고 있다. 

이번 특별전에서는 ‘타짜’(2006), ‘이층의 악당’(2010), ‘차이나타운’(2015), ‘국가부도의 날’(2019) 등 김혜수였기 때문에 가능했던 캐릭터가 돋보이는 10편의 대표작들을 한 번에 만날 수 있다. 또한 관객들과 직접 만나는 시간과 국내 최고의 평론가들이 참여한 기념 책자, 기자회견, 전시 등 다채로운 기념행사를 함께 마련한다.  

특별전 개최 소식과 함께 공개된 포스터(사진작가 강영호, 디자인 프로파간다)는 ‘매혹, 김혜수’라는 타이틀처럼 강렬한 김혜수의 표정과 레드 컬러가 특별전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배우 특별전 ‘매혹, 김혜수(Gorgeous, Charming, Dangerous, KIM Hye Soo)’는 한국영상자료원과 공동주최로 오는 6월 27일부터 7월 7일까지 11일간 개최되는 제23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기간 중에 만나 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