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국내 최초 전기차 전용 정비 작업장 서비스 업그레이드 - 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산업 자동차·항공
기아차, 국내 최초 전기차 전용 정비 작업장 서비스 업그레이드
[사진=기아자동차]

[이뉴스투데이 방기열 기자] 기아자동차가 국내 최초로 전기차 전용 정비 작업장으로 서비스를 강화한다.

기아차는 니로 EV, 쏘울 부스터 EV 등 전기차 모델 판매가 늘어나며 차량 점검 용이성을 높이고 작업 편의성을 확보하기 위해 서비스 협력사 오토큐에 전기차 정비 작업장 ‘EV 워크베이(EV Workbay)’를 설치했다고 19일 밝혔다.

현재 ‘EV 워크베이’는 남광주서비스(광주), 천안아산서비스(아산), 비전점(평택), 서김해서비스(김해), 원스탑종합자동차(부산), 마포국도서비스(서울)까지 전국 6개소 오토큐에 설치돼있다.

특히 기아차는 올해 말까지 대광공업사(충주), 현대공업사(청주), 증평점(증평), 신암점(대구), 동홍점(제주)에 추가로 EV워크베이를 구축하고 서비스를 강화한다.

아울러 기아자동차는 맞춤형 다용도 작업대, SST(특수공구), PPE(개인보호장구), 절연 바닥재 등으로 ‘EV 워크베이’를 구성해 엔지니어들이 더욱 효율적으로 차량을 정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기아자동차 관계자는 “전기차 보급이 활발한 데 비해 전기차 전용 정비 인프라는 부족해 고객들이 겪을 불편에 공감했다”라고 ‘EV 워크베이’ 구축 취지를 밝히며 “앞으로 전기차 정비 인프라를 더욱 확대해 고객들이 전문적인 차량 점검 서비스를 손쉽게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방기열 기자  redpatrick@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