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사랑카드’ 오프라인 발행 - 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안성사랑카드’ 오프라인 발행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지현우 기자] 안성시의 지역화폐인 ‘안성사랑카드’가 오프라인으로 발행된다고 17일 밝혔다.

시는 관련 금융기관과 협의를 마쳤다. 안성사랑카드 오프라인 매장에서도 정상 발행을 시작한다.

안성제일신협(안성점, 공도점)은 지난 2일부터 이미 발행을 시작했다. 농협중앙회(안성시지부, 안성시청출장소, 공도출장소)는 17일부터 만들 수 있다. 

안성시는 시민 복지와 지역 경제 활성화의 두 마리 토끼를 잡기 위해 올해부터 처음 도입했다. 지역화폐 안성사랑카드는 청년배당 21억원, 산후조리비 5억원, 공무원복지포인트 15억원, 사회복지시설 처우개선비 2억5000만원, 어린이집 보육교사 처우개선비 2억2000만원, 일반발행 30억원 등 약 75억원이 발행된다. 

안성사랑카드는 지난 15일 정책 발행 14억3000만원 충전에 8억4500만원이 사용됐다. 일반 발행은 5억1700만원 충전, 1억3300만원이 사용되어 지역 상권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만 24세 청년들에게 지급되는 청년 배당은 1분기 신청 접수를 완료했다. 오는 20일부터 지급한다. 산후 조리비는 지난1~4월까지 출생아 전체 313명에 대해 1인당 50만원, 1억5650만원을 지급했다.

안성시에서만 지급하는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처우개선비의 경우, 총 2억5000만원 중 지난 4월분 2045만원을 지급했다. 보육 교사 처우개선비는 5월분 접수를 끝내고 오는 30일 첫 지급 예정이다. 연간 총 2억3000여만원을 지원한다.

오프라인 발행은 신분증을 지참해 해당 지점을 방문해 신청서를 작성한 후 충전할 금액을 현금으로 제시하면 즉석에서 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다음달 30일까지 1개월에 최대 50만원까지 충전 금액의 10%를 더 지급받는다.

우석제 시장은 “오프라인 발행으로 스마트폰에 익숙하지 않은 어르신들이 편리하게 지역 화폐를 사용할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 며  “더 많은 시민들이 사용하여, 소비자와 소상공인 모두에게 혜택이 돌아가기를 바란다”고 했다.

지현우 기자  nf0618@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