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집권 3년차 맞아 신임 비서관 5명 교체 - 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정치
文대통령, 집권 3년차 맞아 신임 비서관 5명 교체
(왼쪽부터) 김영식 법무비서관, 석종훈 중소벤처비서관, 권향엽 균형인사비서관, 박영범 농해수비서관, 홍승아 여성가족비서관. [사진=청와대]

[이뉴스투데이]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비서관 5명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에 따르면 이번 인선에서는 △법무비서관에 김영식 법무법인 지평 변호사 △균형인사비서관에 권향엽 더불어민주당 여성국 국장 △중소벤처비서관에 석종훈 중소벤처기업부 창업벤처혁신실 실장 △농해수비서관에 박영범 지역농업네트워크 협동조합 연합회 회장 △여성가족비서관에 홍승아 전 한국여성정책연구원 가족평등사회연구실 실장 등이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김영식 법무비서관에 대해 “해박한 법률지식을 갖추고 있고 평소 공정성을 확보한 인사”라고 평가했다.

권향엽 균형인사비서관에 대해선 “여성국장으로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만큼 균형 잡힌 역할을 해나갈 것”이라고 기대했다.

석종훈 중소벤처비서관과 관련해선 “기업에 이어 중기부에서도 활동을 해와 현장 애로사항은 물론 정책전문가로 인정된다”고 설명했다.

박영범 농해수비서관에 대해서는 “관련 분야의 전문가이자 폭넓은 경험을 바탕으로 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홍승아 여성가족비서관에 대해선 “가족정책 전문가로 인정받고 있는 분”이라고 인사 배경을 설명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출범 3년차를 맞아 현장경험과 전문성을 갖춘 분들을 인선했다”고 설명한 뒤, “현장경험과 함께 정책을 만들어 추진한 경험을 살려 200% 이상의 능력을 발휘해주길 바란다”고 기대했다.

안중열 기자  jyahn7@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