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산회원구, 여름철 물놀이장 안전실태 점검
상태바
마산회원구, 여름철 물놀이장 안전실태 점검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 ZERO 목표
  • 최태희 기자
  • 승인 2019.05.17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마산회원구]

[이뉴스투데이 부산경남취재본부 최태희 기자] 창원시 마산회원구(구청장 최옥환) 6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를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예방 특별대책기간으로 정해 관내소재 물놀이장 3개소에 대한 안전실태를 점검하고, 여름철 물놀이 시설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16일 지방하천인 내서읍 광려천 주변 물놀이장을 둘러보고 위험표지판, 구명환, 구조봉 등 안전시설물 전반에 대한 관리 상태를 확인하면서, 삼계파출소, 내서119안전센터, 해병대 전우회 등 유관기관·단체와의 긴밀한 비상관리체계유지도 당부했다.

최옥환 구청장은 “물놀이 안전사고예방 특별대책기간동안에 상황실 운영과 기간제 안전관리요원을 배치하고, 피서객을 대상으로 수난사고 시 대처요령과 심폐소생술 체험교육은 물론, 주부민방위기동대원을 통한 안전캠페인 홍보도 더욱 힘써 여름철 물놀이 인명피해 zero화 목표를 달성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