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 SID서 2관왕 수상…OLED 기술력 글로벌 입증 - 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IT·과학 전기·전자
LGD, SID서 2관왕 수상…OLED 기술력 글로벌 입증88인치 8K OLED 최고 디스플레이 부문 올라…최고 전시장 영예도
LG디스플레이 88인치 8K OLED. [사진=LG디스플레이]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LG디스플레이의 OLED 제품들이 SID에서 2관왕에 오르며 기술력을 과시했다. 

LG디스플레이는 16일(현지시간) 오전, 미국 새너제이(산호세)에서 열린 국제정보디스플레이학회(SID, Society for Information Display)에서 차세대 OLED TV를 앞세워 최고상인 ‘People’s Choice 어워드’ 2관왕에 올랐다. 

SID는 전 세계 디스플레이 업계 전문가, 연구원, 교수 등 5000여명 이상이 소속돼있는 세계 최대 규모의 디스플레이 학회로, 매년 새로운 기술과 제품을 전시하고 연구논문을 발표하는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People’s Choice 어워드’는 기존 ‘Best in Show 어워드’ 대신 올해부터 신설된 상이다. SID는 전시 기간 중 관람객 투표를 통해 가장 혁신적인 전시 제품과 전시장 등 7개 부문을 선정해 이 상을 수여한다. 

LG디스플레이의 ‘88인치 8K OLED’는 최고 디스플레이 부문을 수상했다. 현존하는 OLED TV 라인업 중 가장 큰 초대형이자 초고해상도의 프리미엄 제품으로 3300만개의 픽셀 하나하나를 제어할 수 있어 더욱 섬세한 표현이 가능하다. 

또 LG디스플레이는 혁신적인 OLED 제품과 전시 디자인의 조화 및 관람 편의성 등을 인정받아 최고 전시장 부문도 수상했다. LG디스플레이는 전시장 전면에 설치한 롤러블 OLED TV 등 다양한 OLED 신제품을 내세워 많은 관람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강인병 LG디스플레이 최고기술책임자(CTO, 부사장)는 “LG디스플레이는 8K 초고해상도는 물론, 돌돌 말리는 롤러블 OLED, 종이처럼 얇은 월페이퍼 OLED, 패널에서 소리가 나는 크리스탈 사운드 OLED 등 혁신 기술들을 선보여왔다”라며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디스플레이의 새 역사를 써가는 기술 선도 기업으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말했다. 

여용준 기자  dd0930@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