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소싸움 '전국 싸움소 200여 마리 출전'
상태바
청도군 소싸움 '전국 싸움소 200여 마리 출전'
  • 정상현 기자
  • 승인 2019.05.17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북취재본부 정상현 기자] 2019 청도소싸움축제가 16일 오후 청도군 화양읍 청도소싸움 경기장에서 대구·경북지역 기관단체장들과 시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개막했다.  

이날 개막식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권영진 대구시장, 자유한국당 이만희 국회의원, 장경식 경북도의회의장, 경북시장군수협의회 회장인 고윤환 문경시장, 백선기 칠곡군수, 류규하 대구 중구청장 등이 참석했다. 

개막 행사는 화랑정신의 발상지를 반영한 퍼포먼스를 시작으로 가수 박주희씨의 축하공연, 선비보잉쇼, 이색 마술쇼, 관객과 소통하는 마임쇼 등 다양한 무대공연이 이어졌다.

2019 청도소싸움축제는 오는 19일까지 4일간 열리며 전국에서 온 싸움소 200여 마리가 출전한다. 총상금 1억1220만원을 걸고 불꽃 튀는 승부를 가린다. 

특히 관람객의 흥미를 더하기 위해 개막 2일간은 전통민속소싸움 방식인 체급별 대회로, 나머지 2일간은 짜릿함과 긴장감을 더하는 기존 갬블방식의 경기로 진행된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박진감과 스릴 넘치는 싸움소들의 명승부와 다채로운 문화·체험 프로그램으로 지역관광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하는 축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