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에코발전본부, 국내산 미이용 목재펠릿 초도 입고 - 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영동에코발전본부, 국내산 미이용 목재펠릿 초도 입고연간 21만톤 사용…국내 산림산업 활성화 기여
국내 목재 펠릿. [사진=영동에코발전본부]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어경인 기자] 한국남동발전 영동에코발전본부는 15일 국내 최초로 국내산 미이용 목재를 발전연료로 사용하기 시작했다.

지난 9일 56톤의 초도입고를 시작으로 연말까지 순차적으로 약 8만1000톤이 들어올 계획이며 이는 영동본부의 올해 사용 예정량 50만톤의 16%에 해당한다. 

입고된 초도물량은 현재 에너지관리공단의 감독 하에 시험·분석 중에 있으며 에너지관리공단으로부터 사용승인을 받으면 예정돼 있는 물량을 본격적으로 들여오게 된다.

한국남동발전은 산림바이오매스협동조합과 지난해 12월 연간 21만5000톤씩 3년간 국내산 미이용 목재를 연료로 공급받기로 계약을 체결했다. 

임택 본부장은 “발전연료로 국내산 미이용 목재의 사용은 관련산업과 상생하려는 의지일 뿐만 아니라 산불예방에도 큰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영동본부는 혁신과 도전을 게을리 하지 않을 것”이라 말했다. 

한편 산림청에 따르면 산지에 남겨진 미이용 산림자원은 연간 400만㎥에 이르며 이것은 산불이나 각종 산림재해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

어경인 기자  eo4105@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