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닥, 업계 최초 애피어 인공지능 솔루션 ‘아이쿠아’ 도입
상태바
집닥, 업계 최초 애피어 인공지능 솔루션 ‘아이쿠아’ 도입
맞춤형 콘텐츠로 고객 커뮤니케이션 체계 강화한다
  • 정환용 기자
  • 승인 2019.05.09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집닥]

[이뉴스투데이 정환용 기자] 인테리어 비교견적 플랫폼 집닥은 인테리어 고객 공사 결정을 효율적으로 돕기 위해 인공지능 기술 기업 애피어(Appier) AI 기반 마케팅 자동화 솔루션 ‘아이쿠아(Aiqua)’를 도입한다고 9일 밝혔다.

집닥은 아이쿠아를 도입해 잠재 고객 선호도와 관심사를 파악하고 앱, 홈페이지 등 다양한 채널로 집닥을 접한 고객 대상으로 개인화 콘텐츠를 만든다. 지속적인 고객 관리와 함께 한층 더 체계적인 고객 커뮤니케이션을 선보인다.

특정 시간대에 한정되지 않고 고객이 원하는 시간대에 광고와 알림 메시지를 받을 수 있도록 구현해 사용자 편의를 확대한한다. 자체적으로 더 많은 캠페인을 실행해 고객과 집닥 브랜드와 관계를 강화하는 전략이다.

집닥은 아이쿠아 솔루션을 활용해 고객과 시공업체 애로사항, 건의사항 등 다양한 의견을 보다 효율적으로 수집한다. 더불어 기존 고객 서비스 평가 프로세스를 개선·강화해 서비스 품질 향상과 고객 만족도를 상승시킨다.

아이쿠아는 애피어 AI 기반 사용자 참여 유도 플랫폼이다. 잠재고객을 분류해 다양한 채널과 메시지로 고객 참여를 이끈다. 현재 아이쿠아를 포함한 애피어 주요 서비스는 P&G, 에스티로더 등 1000여 브랜드와 에이전시에서 도입하고 있다.

한편, 집닥은 최근 톱배우 차승원을 전속모델로 발탁했다. 집닥은 전국 1800여 인테리어 업체와 파트너십을 맺고 누적 시공거래액 2000억원, 누적 견적 수 13만건을 돌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