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시티 프리미어리그 우승 성큼…레스터시티 제압
상태바
맨시티 프리미어리그 우승 성큼…레스터시티 제압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05.07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맨체스터시티]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맨체스터 시티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우승에 성큼 다가섰다.

맨시티는 7일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19시즌 프리미어리그 37라운드 홈경기에서 레스터시티를 1-0으로 제압했다. 

이번 승리로 맨시티는 승점 95점(31승 2무 4패)을 만들며 승점 94점의 리버풀을 1점 차로 제치고 선두를 탈환했다. 맨시티는 12일 브라이턴 호브 앨비언과 38라운드 최종전에서 승리한다면 자력으로 2년 연속 리그 우승을 차지하게 된다. 

이날 경기에는 세르히오 아구에로와 라힘 스털링, 베르나르두 실바를 최전방에 배치했다. 아구에로와 스털링, 실바는 경기 초반부터 레스터시티를 강하게 압박했다. 그러나 레스터시티의 수비는 단단했다. 맨시티는 레스터시티의 수비를 뚫지 못하며 어렵게 경기를 이어갔다. 

그러던 맨시티의 해결사로 등장한 건 주장 뱅상 콤파니다. 콤파니는 후반 25분 환상적인 중거리 슈팅을 날리며 레스터시티의 골망을 흔들었다. 레스터시티의 골키퍼 카스퍼 슈마이켈이 방향을 예측하고 몸을 날렸지만 손끝이 닿지 않을 정도로 완벽한 골이었다.

리드를 잡은 맨시티는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았다. 맨시티는 레스터 시티를 계속해서 몰아붙이며 1-0 승리를 완성했다. 유럽축구통계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결승골을 넣은 콤파니에게 7.9점을 줬다. 양 팀 통틀어 최고 평점은 레스터시티의 윌프레드 은디디(8.2점)가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