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국왕, 근위대장과 결혼
상태바
태국 국왕, 근위대장과 결혼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05.02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왕조창건일 행사 참석한 태국 국왕 [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마하 와찌랄롱꼰 태국 국왕이 자신의 근위대장과 결혼한다고 밝혔다.

2일 AP·AFP 통신 등 외신과 더 네이션 등 현지 언론은 태국 왕실 관보가 마하 와찌랄롱꼰 국왕이 수티다 와찌랄롱꼰 나 아유타야 왕실 근위대장과 법과 왕실 전통에 따라 결혼했고 국왕은 그를 왕비로 임명했다고 밝혔다.

올해 40세인 수티다 왕비는 타이항공 승무원 출신이고 지난 2014년부터 왕실 근위대에서 근무했다. 66세인 마하 와찌랄롱꼰 국왕은 이번이 4번째 결혼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