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넷게임즈 세 번째 신작 ‘V4’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
상태바
넥슨, 넷게임즈 세 번째 신작 ‘V4’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
하이엔드 MMORPG, 하반기 국내 및 글로벌 출시 목표
  • 정환용 기자
  • 승인 2019.04.26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정환용 기자] 넥슨은 넷게임즈가 개발 중인 신작 모바일게임 ‘V4’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넥슨은 V4 글로벌 서비스 판권을 획득했다. 올해 하반기 안드로이드 OS, iOS 버전으로 국내 서비스를 시작해 이후 글로벌 지역까지 순차적으로 확대해나간다.

‘히트’, ‘오버히트’ 등을 개발한 넷게임즈 신작 V4는 높은 수준 그래픽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오픈필드 기반 대규모 인터서버, PvP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한다.

박용현 넷게임즈 대표는 “그 동안 넥슨과 다양한 협업을 성공적으로 진행해왔다”며 “이번 프로젝트 또한 넥슨이 보유하고 있는 모바일게임 서비스 노하우를 가감 없이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게임을 개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정현 넥 대표는 “이미 전작들을 통해 넷게임즈 개발력을 충분히 경험했다. 경쟁력 있는 모바일 게임 IP를 확보한 만큼 V4도 국내를 넘어 전 세계적으로 오랫동안 사랑받는 게임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