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바로고, 서울시와 ‘전기이륜차 전환’ MOU 체결
상태바
[스타트업] 바로고, 서울시와 ‘전기이륜차 전환’ MOU 체결
  • 강민수 기자
  • 승인 2019.04.24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바로고>

[이뉴스투데이 강민수 기자] 바로고가 엔진이륜차 신규 구입 및 교환 시 전기이륜차 도입을 우선 검토하는 등 서울시 미세먼지 저감 사업에 동참한다.

바로고는 서울시청 영상회의실에서 ‘전기이륜차 전환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이태권 바로고 대표와 박원순 서울시장, 프랜차이즈 및 배달대행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바로고는 이번 협약식을 통해 배달용 엔진이륜차를 친환경 전기이륜차로 전환해 나가는데 협력하고, 서울시는 이를 위한 예산을 별도 확보해 적기에 지원하기로 했다.

이태권 바로고 대표는 “라이더들의 더 나은 근무환경을 위해 미세먼지 저감 대책의 필요성을 느끼고 있었다. 이에 서울시의 미세먼지 저감 사업에 동참하게 됐다”며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기업차원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