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 '일회용 수저·포크 안 주셔도 돼요' 기능 도입
상태바
배달의민족, '일회용 수저·포크 안 주셔도 돼요' 기능 도입
  • 강민수 기자
  • 승인 2019.04.22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배달의민족>

[이뉴스투데이 강민수 기자] 배달의민족으로 음식을 주문할 때 일회용 수저·포크를 받지 않을 수 있게 된다.

우아한형제들은 배민 앱을 이용해 음식을 주문할 때 이용자가 일회용 수저·포크 수령 여부를 선택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을 도입했다고 22일 밝혔다.

이용자는 배민 앱에서 음식을 장바구니에 담아 주문하는 단계에서 일회용 수저, 포크를 음식과 함께 받을지 말지 선택할 수 있다.

배달의민족은 ‘지구의 날’ 이날(22일)을 맞아 해당 기능을 앱에 일괄 적용해 이용자와 업주들이 모든 주문에서 선택 사항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회사측에 따르면 그동안 배민을 이용하는 일부 이용자들은 주문 요청사항에 “일회용품 안 주셔도 돼요”, “수저 안 받을게요”와 같은 메시지를 남기곤 했다. 이러한 요청이 늘자 일부 음식점은 음식 메뉴에 일회용품 선택 사항을 넣기도 했다.

환경을 생각하는 이용자와 외식업 업주들이 많아지고, 배달음식으로 인한 쓰레기 증가 논란이 일자 배달의민족도 일회용품을 줄일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해 왔다.

배달의민족 관계자는 “배민 이용자와 외식업 업주들이 쉽게 참여할 수 있는 환경보호 활동이라는 점에서 이번 기능을 도입하게 됐다”며 “업계 선도 기업으로서 배달의민족은 고객, 자영업자들과 함께 일회용품을 줄일 수 있는 방안을 더욱 고민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배달의민족은 이번 기능 도입을 알리고 이용을 독려하기 위해 작은 이벤트도 준비했다.

우선 오는 30일까지 “일회용 수저, 포크 안 주셔도 돼요”를 선택해 주문한 모든 고객에게 배달의민족 1000원 할인 쿠폰을 지급한다. 쿠폰은 주문 다음날 오후에 쿠폰함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달의민족 관계자는 "환경 문제에 대한 중요성을 인식하고 지난해부터 친환경 배달 용기 연구, 개발을 위해서도 노력해 왔다"며 "이르면 다음 달부터 자영업자를 위한 식자재 및 배달 비품 전문 쇼핑몰 ‘배민상회’를 통해 친환경 용기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