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기후변화주간 맞아 10분간 소등행사
상태바
충주시, 기후변화주간 맞아 10분간 소등행사
기후변화 대응 및 저탄소생활 실천의 중요성 홍보, 공공기관 참여 유도
  • 조재근 기자
  • 승인 2019.04.22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충북취재본부 조재근 기자] 충주시가 기후변화주간(19~25일) 및 지구의 날(4.22)을 기념해 소등행사 및 저탄소생활수칙 홍보캠페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지구의 날은 1969년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발생한 해상기름 유출사고를 계기로 1970년 4월 22일 환경을 보호하자는 취지에서 시작된 세계기념일이다.

22일 오후 8시부터 10분 동안 진행된 소등행사에는 시청과 읍면동행정복지센터를 비롯해 지역 내 8개 공공기관과 녹색생활실천에 참여하는 11개 초록마을아파트가 적극 동참했다.

이에 앞서 같은 날 11시 롯데마트 앞에서는 충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상임협의회장 이규홍) 주관으로 온실가스를 줄일 수 있는 저탄소생활수칙 홍보 캠페인이 펼쳐졌다.

최원회 기후에너지과장은 “비록 10분이라는 짧은 시간의 소등행사였지만, 오늘 행사를 계기로 후손이 살아갈 지구의 미래를 생각해 보는 시간이 되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인간과 자연이 공존하는 지속가능한 충주시 조성을 위한 환경 정책 마련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